만민뉴스, 만민, 만민교회, 만민뉴스, 이재록, 재록, 닥터리
2019년 8월 18일 일요일 오후 10:0
 
 

이스라엘 선교 12주년 기념 특집 8
최신 업데이트
"오직 성령이 너희에게 임하시면 너희가 권능을 받고 예루살렘과 온 유대와 사마리아와 땅끝까지 이르러 내 증인이 되리라 하시니라"
...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기도의 요령


320
2019년 6월 30일 일요일


신앙생활의 가장 중요한 기본 요소 중에 하나는 기도이다. 기도를 통해 하나님과 교통하며 마음의 소원을 응답받을 뿐 아니라, 하늘의 능력과 지혜를 받아 승리의 삶을 영위할 수 있다. 축복의 통로인 기도의 요령에 대해 살펴본다.


중심을 다해 기도한다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기도가 되기 위해서는 중심의 기도를 해야 한다. 곧 마음과 뜻, 힘과 정성을 다해 기도하는 것이다. 마음 중심에서 기도하는 사람은 중언부언하지 않으며, 기도하는 자세부터 다르다.
예수님께서는 무릎을 꿇고 힘쓰고 애써 더욱 간절히 기도하시며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기도의 본을 보이셨다(눅 22:39~44). 엘리야 선지자는 큰 비를 내리는 하나님의 응답을 받고자 할 때, 열왕기상 18장 42절에 "… 땅에 꿇어 엎드려 그 얼굴을 무릎 사이에 넣고"라고 기록된 대로 중심을 다해 간절히 기도했다.
많은 사람이 자기의 생각에 맞지 않으면 하나님의 뜻대로 순종하지 않을 뿐 아니라 불평하며 원망한다. 믿는다 했다가도 의심하고, 마치 바람에 밀려 요동하는 바다 물결같이 믿을까 말까 하는 간사한 마음이 있다. 그래서 성경은 두 마음을 품어 모든 일에 정함이 없는 사람은 무엇이든지 주께 얻기를 생각하지 말라고 경고한다(약 1:6~8).


부르짖어 기도한다

예레미야 33장 3절에 "너는 내게 부르짖으라 내가 네게 응답하겠고 네가 알지 못하는 크고 비밀한 일을 네게 보이리라" 말씀한 대로 부르짖어 기도한다는 것은 하나님께 그만큼 간절한 중심으로 소리 높여 간구한다는 뜻이다.
성전에서 부르짖어 기도하면 잡념이나 피곤, 졸음이 틈탈 수 없으니 마음 중심을 다해 기도할 수 있다. 영적으로도 땀 흘려 수고해야 소산을 얻는 것처럼 부르짖어 기도해야 하나님의 응답을 받을 수 있다(창 3:19).
공중 권세 잡은 원수 마귀 사단의 진을 뚫고 하늘 보좌에 상달되는 기도를 해야 성령 충만하고 시험 환난이 물러가는 등 문제가 해결된다. 또한 기도의 향을 천사가 담아 올리는데, 천사는 소리로 발해지는 기도의 향을 담을 수 있기에(계 8:3) 부르짖어 기도해야 하나님께 상달될 수 있다.
그러나 부르짖는 기도는 소리 높여 악을 쓰는 것과는 다르며, 시간과 장소와 상황에 따라 부르짖어 기도할 수 있어야 한다.


목적 있는 기도를 한다

어떤 일에 분명한 목적이 있으면 더욱 힘 있게 추진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빨리 성취할 수 있다. 반면 목적이 불분명하면 일의 방향을 잡지 못하므로 조그마한 어려움이 와도 왜 그 일을 시작했는지 회의가 와서 넘어지거나 주저앉아버리고 만다.
이처럼 하나님 앞에 기도할 때에도 명확한 목적이 있어야 한다. 얻고자 하는 목적이 분명하다면 더욱 간절하게 인내로 기도하게 된다. 나아가 계명을 지켜 기뻐하시는 일을 행하므로 하나님 앞에 담대히 구할 수 있다. 우리의 필요를 아시는 하나님께서 책망할 것이 없는 우리의 중심을 보시고 넘치도록 채워 주시기 때문이다(요일 3:21~22).
혹여라도 날마다 성전에 나와 기도하는 것이 형식적이 되어서는 안 된다. 주 안에서 분명한 목표를 가지고 간절히 기도할 때 신속한 응답과 마음의 변화도 이룰 수 있다.


믿음과 사랑을 가지고 기도한다

믿음을 갖는 데에는 스스로의 노력도 중요하지만 하나님께서 주시는 영적인 믿음이 있어야 한다. 곧 행함이 따르는 영적인 믿음이라야 응답의 확신이 오기 때문이다.
하나님께서는 각 사람의 믿음대로 응답하신다. 어떤 환경에서도 흔들리지 않고 믿음으로 기도하면 더 큰 응답으로 함께하시며 합력해 선을 이루어 주신다. 이렇게 기도를 쌓아야 위로부터 능력이 임해 죄를 싸워 버리며 진리대로 순종해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믿음이 될 수 있다(히 11:6).
주 안에서 기도가 응답되고 하늘나라의 상급됨을 믿는다면 기도하는 것이 피곤하거나 어렵게 느껴지지 않는다.
또한 죽어가는 영혼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구하면 간절한 기도를 올릴 수 있다. 하나님 나라의 일이나 상대방의 문제가 자신의 문제처럼 여겨지기 때문이다.
이처럼 주 안에서 사랑의 마음을 가지고 믿음으로 기도할 때 마음의 소원과 간구에 신속히 응답받을 수 있다.


 

 

 
가장 많이 본 기사
   

 
추천 검색어